"차기 대선후보 적합도, 윤석열 45.8% 이재명 30.3%" > 네이버블로그 RSS

본문 바로가기

회원메뉴

쇼핑몰 검색

고객센터

010-5966-4945

"차기 대선후보 적합도, 윤석열 45.8% 이재명 30.3%"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관리자
댓글 0건 조회 32회 작성일 21-11-08 12:19

본문

조사방식 '유선전화 15%' 포함…"尹, 20대에서도 李 앞서"


'이재명 대 윤석열' 대진표 완성

[연합뉴스 자료사진]

(서울=연합뉴스) 윤지현 기자 =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를 15%포인트 격차로 앞선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7일 나왔다.

여론조사업체 PNR이 뉴데일리와 시사경남 의뢰로 지난 5~6일 전국 18세 이상 1천5명을 대상으로 차기 대통령 적합도를 조사한 결과, 윤 후보가 45.8%의 지지를 받아 30.3%을 기록한 이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섰다.

이어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4.7%, 정의당 심상정 후보 3.2%,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 0.9% 순이었다.

이번 조사는 국민의힘 대선 경선에서 윤 후보가 최종 선출된 직후인 5일 오후 4시 이후부터 진행됐다.

조사방식은 무선전화 85%, 유선전화 15%로 유선전화가 일부 반영됐다. 통상 여론조사업계에서는 유선전화 면접 비중이 높을수록 보수층 여론이 많이 반영되는 것으로 본다.

연령별로는 40대를 제외한 전 연령층에서 윤 후보가 이 후보를 앞섰다.

두 후보 모두의 '취약지점'으로 꼽히는 20대에서도 윤 후보는 33.6%로 이 후보(23.9%)보다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.

대선후보 단일화 필요성에 대해서는 민주당 지지층의 32.0%가 '필요하다', 46.4%는 '필요하지 않다'고 응답했다.

반면 국민의힘 지지층 중에는 67.1%가 '필요하다'고 했고, '필요하지 않다'는 답변은 17.6%에 그쳤다. 국민의당 지지층에서도 '필요하다'(72.2%)는 응답이 '필요하지 않다'(16.6%)보다 많았다.

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% 신뢰수준에 ±3.1%포인트다.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.

yjh@yna.co.kr


https://www.yna.co.kr/view/AKR20211107042800001?input=1195m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회사명 한미타올 제주대리점
주소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삼무로 66
사업자 등록번호 616-26-24729
대표 양창윤 전화 010-5966-4945 팩스 064-749-5945
건강기능식품판매업신고 제 2010-0628035호
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17-연동18호 [사업자정보확인]
개인정보 보호책임자 양창윤
이메일 webmaster@dodeul.com

입금계좌

기업은행 068-043654-02-011
예금주:양창윤


고객센터

010-5966-4945

월-금 am 9:00 - pm 05:00
점심시간 : am 12:00 - pm 01:00

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

Copyright © 2009-2021 한미타올 제주대리점. All Rights Reserved.